제목 ’일출랜드’, ‘자연사랑’ 미술관 등록

’일출랜드’, ‘자연사랑’ 미술관 등록

식물원 ‘일출랜드’와 포토갤러리 ‘자연사랑’이 미술관에 등록됐다.
지난 12일 소집된 제주특별자치도 문화재심의위원회는 이들 갤러리와 식물원이 신청한 박물관·미술관 등록 건에 대한 심의를 벌여 등록을 가결했다. 이에 따라 도내에는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에 의거해 등록된 시설이 국공립 8곳과 사립 19곳 등 총 27곳으로 늘었다.
‘일출랜드’는 미천굴관광지구 내 2만9492평 부지에 전시실, 육종장, 묘목장, 병리시설을 갖추고 있다. 자생종 178종, 도입종 179종, 기타 5종 등 총 362종의 식물을 전시하고 있다.
‘자연사랑’은 옛 가시교에 건립돼 5개 전시실, 수장고, 작업실, 자료실, 시청각실을 갖췄는데, 김영갑 갤러리와 더불어 폐교를 전시공간으로 탈바꿈한 우수사례로 꼽힌다.
30여 년간 해녀와 오름, 포구 등 제주자연과 풍광을 담아온 작가 서재철 대표의 작품이 상설 전시되고 있다. 지난해 9월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의 전통문화·인성교육 위탁 교육기관으로 지정됐다.

제주일보 2007년 1월 18일
김현종 기자


출처 http://www.jeju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73448
작성일자 2007-01-22
조회수 3958